티스토리 뷰

실로 오랜만에 SLR클럽에 가 봤더니, 역시나 '1면'이라는 곳에는 헐벗은 여자들 사진이 붙어있다.
그리고 사용기랍시고 올라와 있는 글에는 카메라 사용기인지 자기가 찍은 사진 자랑인지 모를 웃기는 것들이 우수 사용기랍시고 추천을 받아 처먹고 앉아있고, 또 웃기는 사용기 하나는 "어설픈 RAW보다 JPEG로 찍는 게 낫다"는 소리를 하고 자빠졌다.
이런 것들이 자칭 전문가랍시고 나다니고 있으니 한심하기 이를데 없다.
또한 저런 질 떨어지는 사이트가 한국에서 제일가는 사진 및 카메라 관련 사이트라는 것도 참 창피한 일이다.


당장 데비앙트 같은 해외 사진 커뮤니티 1면이나 그 날/주의 가장 인기있는 사진(favorite)과 slr클럽 일면에 올라오는 사진들을 비교해 보자.
물론 전세계 레벨과 동아시아 후진국[각주:1] 레벨을 비교하는 것은 좀 불공평 할 지 모르겠지만, 어쨌든 비교해 보라.
아니 굳이 해외로 갈 필요도 없고, 레이소다에만 가도 훨씬 다양하고 자유분방한 사진들을 만날 수 있다.

장비에 대한 맹신과 잘못된 지식이 난무하는 곳 역시 SLR클럽이다.


사진은 장비로 찍는 것이 아니다.
결국 사람이 찍는거다.
사진의 내용이 중요하지 이 사진을 어떤 카메라로 어떻게 찍었는가 하는 문제는 지극히 부차적인 것이다.
또한 필름시절에도 그랬지만 찍는 것이 문제가 아니고 찍은 필름이나 디지털 원본을 어떻게 가공하느냐가 더욱 큰 문제다.
광학기기의 본고장이자 표현주의의 고향 독일 같은 경우 현상 및 인화 기술(흔히 말하는 암실 테크닉)만을 전문적으로 가르치는 곳이 있었을 정도다.
그런 기술을 가르친 사람으로는 대표적으로 베허 부부가 있는데, 이들의 제자인 안드레아 거스키는 세상에서 가장 비싼 사진을 만들어 낸 사람으로도 유명하다.
결국 찍는 것 보다 다듬는 것이 더 중요하다는 말이다.
장비가 중요한 게 아니라는 소리도 된다.

혹시라도 slr클럽에서 쓰잘데기 없이 허파에 바람 주입 중인 분이 계시다면 당장 거기서 나오시기 바란다.
slr클럽에서 가장 유용한 게시판은 다름아닌 장터다.
뭐 팔 때나 쓰자.
요즘은 장터 시세도 미쳐서 살때도 그리 싸지 않다 -_-.


  1. 일본, 인도 등에는 매그넘 준회원, 회원이 있지만 한국은 한 명도 없다... 사진하면서 매그넘에 대해서 모른다면, 마치 한국에 살면서 서울을 모른다고 하는 꼴과 같다. 만약 모른다면 당장 열나게 찾아보도록 하자. [본문으로]

'Photo > Photography' 카테고리의 다른 글

PL, CPL필터에 대한 잘못된 상식  (13) 2011.02.02
SLR클럽, 역시 쓰레기장  (10) 2009.12.02
미녹스 스파이 카메라 MC-007 with Reala ACE  (2) 2009.11.04
롤라이(Rollei) 35S  (2) 2009.10.24
댓글
  • 프로필사진 BlogIcon 꼬미 전 뭐, 언제가부터는 클럽에 아예 가질 않는다지요.. ^^;;;; 2009.12.02 09:39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FROSTEYe 네 장터이용하는거 아니라면야 시간낭비나 마찬가지라고 봅니다;; 2009.12.03 01:5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Joshua.J 우왕.. 차라리 디씨를 가겠어요 -_-;; 2009.12.02 11:1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FROSTEYe 어떤 면에선 차라리 DC가 나을수도 있겠죠. -0- 2009.12.03 01:55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astraea 한때 제대로된 사진 커뮤니티 사이트를 만들어보는게 목표였는데..
    아직 그 꿈을 버리진 않아도 되나보네요.........쿨럭
    2009.12.02 22:4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FROSTEYe 꿈은 소중히 ^^ 2009.12.03 01:56 신고
  • 프로필사진 흠.. 베허 부부랑 뒤셀도르프 학파가 언제부터 프린터가 되었나요-_- 오히려 이쪽 분들은 디테일 객관성 화질을 워낙 중시하는 분들이라 글쓴분이 말씀하시는 사진은 기계보단 찍는 사람의 마음이나 생각이 중요하다는 이론과는 가장 멀리 떨어진 느낌의 현대사진을 찍는 학파입니당. 앗제가 사진찍던 시절부터 프린터가 따로 있었고 지금도 cms, 프린팅 전문으로 일하시는 분들도 많죠. 하지만 원본의 중요성, 장비의 중요성이 무용하다는 이야기는 절대 동감하기 어렵네요. 다른 글에 내셔널 지오 작가들이 플래그쉽을 쓰지 않는다고 하는데 당연히 거기서 촬영하는 분들이야말로 장비 조명 모든 메커니즘을 통달한 작가들이랍니다. 다만 대상에 맞는 장비를 사용하는거죠. 실제 국내 필드에서 저널일을 하면서 플래그쉽 안 쓰는 사람 없고 스틸 찍으면서 플래그쉽 안 쓰는 사람이 없답니다. 2011.09.07 16:48 신고
  • 프로필사진 흠.. slr클럽이 쓰레기장이라는것도 옳고 허세 가득한 사람들이 모이는 것이라는것도 옳은 말씀인데 역으로 잘못된 근거로 그 사람들을 비난하는것도 허파에 바람들어간건 마찬가지 아닌가요. 2011.09.07 16:5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킥스 네이버에 검색하다 우연히 방문했습니다.

    SLR클럽과 관련하여 저와 상당히 비슷한 생각을 가지고 계시네요.

    저도 SLR클럽은 장터만 이용합니다. 거기 계신 분들...

    소위 고수라는 분들을 중심으로 몰려서 초짜는 면박주는거 아주 질려버려서요...ㅎㅎ

    잘보고 갑니다. 또 방문 드릴께요~ ^^
    2013.01.28 13:4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FROSTEYe 댓글까지 달아주셔서 감사합니다.

    SLR클럽은 덩치만 크고 나이만 먹은 애들의 놀이터죠.

    "내 카메라가 더 좋다!"
    "그게 카메라냐!"

    이러고 노는 유치한 애들 천지라서 접근 하지 않는 편이 좋습니다. =ㅅ=
    2013.01.31 09:57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