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IT 선진국 코리아라는 말은 이미 옛날 옛적 일이 된지 오래다.
IT경쟁력이 한 때는 3위 까지 올라갔던 것이 지금은 16위로 하락(여기 참조)했다.
삽질을 지상최고의 가치로 알고 있는 영도자 각하께옵서 친히 거국적 삽질 계획을 발표하사 천안함이 침몰한 시국에서도 그 4대강 교육을 강행하는 등 어딘가 "병신 같지만 멋있는" 짓을 하고 계신데, 이런 상황에서 IT따위야 찬밥이라는 건 능히 짐작 할 수 있는 바이다.
게다가 재벌 대기업의 어딘가 답답한 정책과 밥그릇 챙기기에만 연연하는 이동통신회사 들의 뻔뻔한 작태로 전세계에서 그냥 휴대폰이 아닌 "문화적 현상"이라고 까지 일컬어질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는 아이폰도 최근에야 들어 올 수 있었다.

설이 길었는데, 루팡 3세라는 만화가 있다(한국어 위키 루팡3세 항목 참조).
몽키펀치라는 필명을 쓰는 작가의 만화책이 원작인데, 인기가 좋아 매년 TV스페셜이 제작되어 꾸준히 방영되고 있다.
마지막으로 봤던 TV스페셜이 2000년 "1달러 전쟁"이었는데, 어느덧 10년 만에 2010년 스페셜을 보게 됐다.
이번 TV스페셜은 지난 2월 12일 방영.
올해는 "라스트잡(Last Job)"이라는 부제가 붙어 나왔는데, 뭐랄까, 언제나 그렇지만 재미는 없다.
-_-
루팡3세 시리즈가 원래 그렇지만, 스토리가 꼼꼼하다거나 서스펜스가 있다거나 그런 종류라기 보다는 슬랩스틱 코미디에 가깝다보니 내 취향에는 솔직히 안 맞는다.

쨌든 이번 라스트잡에서는 놀랍게도 아이폰이 등장한다.
그것도 아이폰을 들고 다니는 녀석은 첨단기기와는 제일 안 어울릴 것 같은 이시카와 고에몬. ㅡㅅㅡ;;
아래 사진을 보자.

전화를 받는 고에몬. 지겐이 그걸 보더니, "너 휴대폰 바꿨냐"고 한다. 좀 뜬금없는 대사라 뭔 소린가 하고 보면... (C)モンキーパンチ/TMS・NTV

영상 통화인지 루팡에게 휴대폰을 내미는 고에몬. (C)モンキーパンチ/TMS・NTV

!! 헉... 후지코가 걸어온 영상통화인데, 폰은 다름아닌 아이폰... (C)モンキーパンチ/TMS・NTV

아이폰 기능 중에는 가로로 돌리면 화면이 가로로 바로 잡히는데, 그 기능도 충실히 묘사하고 있다. (C)モンキーパンチ/TMS・NTV

-_- 완벽한 고증에 할 말 없음. (C)モンキーパンチ/TMS・NTV

...그래, 시대가 변했어. (C)モンキーパンチ/TMS・NTV

본은 이미 IT부분에 있어서 저만치 앞서가고 있다.
세계적 조류와는 약간 동 떨어져 있다는 건 한국과 비슷한 구석이 있지만, 아이폰이나 스마트폰 등 휴대용 기기의 천국이라 할 만한 환경이다.
그리고 애니메이션에서 조차 이렇게 자세하게 묘사될 정도로, 아이폰도 인기. -_-;;
2011년 TV스페셜에는 뭐가 등장할지 벌서부터 쓸데없는 기대가 들 정도다.
이를 두고 트위터에서는 어떤 분이 "유리가면 캐릭터들이 휴대폰으로 통화를 하는 정도의 충격"이라고 묘사.
실로 그렇다. ㅡㅅㅡ;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Image Generator]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semix2 ㅎㅎ 저도 루팡 3세 보면서 '아이폰이 나오네?' 했답니다. 애플이 애니메이션 제작에 후원을 했나- 싶을 정도로 자세하게 아이폰을 묘사해서 좀 놀랐어요. ^^ 2010.03.31 11:33 신고
  • 프로필사진 FROSTEYe 일본 쪽은 글로벌 기업들도 애니메이션 같은 우리나라에서는 서브컬쳐도 못 되는 취급을 당하는 시장에 스폰을 많이 하곤 하니까,
    애플이 후원을 했을 가능성도 배제 할 순 없겠네요 ^^
    2010.03.31 11:41 신고
  • 프로필사진 beatus 한국이 mp3 최강국이라고 떠들 때, 저는 비행기 기내에서 "please turn off your mp3 players and ipods" 라는 방송을 듣고 깜짝 놀랐더랬죠.
    요즘엔 "do you have a mobile phone, or iPhone?" 하고 묻는 사람도 많고요.
    iPod가 그랬듯이, 이젠 iPhone을 아예 유행의 트렌드로 받아들이는 사람이 참 많습니다.

    예전에는 전자기기는 전자기기일 뿐이었지만, 이런 걸 보면 애플에게 손을 들어줄 수밖에 없더군요.
    무조건 까만 선에 검정, 은색의 헤드를 가졌던 이어폰이 하얀색으로 변한 것만 해도... 참 대단한 짓을 해냈죠.
    2010.03.31 12:30 신고
  • 프로필사진 FROSTEYe 이미 cultural icon이 되었다고 봐야 맞겠지요.

    마치 게임하는 것을 닌텐도라고 표현하는 것 처럼 확실히 사람들의 머리에 박혀버렸죠.

    애플에 대한 비난이나 반론도 만만치 않지만 솔직히 말해서 다 패자의 변명이라고 봅니다.

    삼성도 LG도 소니에릭슨도 노키아도 못한 일을 한 건 분명한 사실이죠!
    2010.03.31 13:08 신고
댓글쓰기 폼